마약 취해 칼로 찌른 의대생 "징역 살기엔 너무 재능 …

노굿 0 197 01.13 00:30

fbe06c770e7041c2b2c4ce58bb5c4bc3.jpg

a515adb3e17ed70cbbaf9488421b4026.jpg



마약에 취해 남자 친구의 다리를 칼로 찌르고 위협한 한 여학생이 “옥스퍼드 의대에 다니는 매우 재능 있는 학생”이라는 이유로 집행유예를 선고 받고 감옥행을 면했다. 그러자 영국 사회에선 “수퍼마켓 직원이었더라도 같은 판결을 내렸겠느냐”며 논란이 일고 있다고, 26일 영국 BBC 뉴스가 보도했다.
첫 공판에서 판사는 우드워드를 ‘매우 재능이 뛰어난 젊은 여성”이라면서 “그에게 징역형을 선고하면 사회 생활에 큰 피해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장래가 촉망된다는 이유로 선고는 4개월간 미뤄졌고, 마침내 25일 판결에서 판사는 우드워드에게 ‘징역 18개월’에 ‘집행유예’을 선고했다.

우드워드는 영국에서 최고의 공판 변호사로 꼽히며 ‘왕실 고문(Queen’s Counsel)’이란 직위까지 받은 제임스 스터맨 칙선(勅選) 변호사를 선임했다. 

사람들은 “여자 판사가 칼로 여자친구를 찌르고 ‘마약중독’을 인정한 남자에게

‘의사가 될 기회’를 박탈당하게 된다는 이유로, 집행유예를 내릴 수 있겠느냐”

“왜 소수 유색인종과 백인에 대한 선고 수준이 다르냐”

“옥스퍼드생이 아니라 아주 가난한 집안 출신이라도, 똑 같은 선고를 받았겠느냐”며 비판했다.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004&oid=023&aid=0003316799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5421 여배우들의 추억 4글자 07.14 84
55420 천부적인 분위기 메이커 가론 07.14 62
55419 영국인들이 기억하는 박지성 핫바디 07.14 46
55418 남녀가 서로를 폭행할 때 주변 반응 월향리샤 07.14 83
55417 [기타] 구 밍스) 드림캐쳐 수아.햘 냐옹이 07.14 113
55416 [트와이스] 쯔위에게 사나빔 쏘는 사나 지유다 07.14 95
55415 바디 페인팅녀 베리 07.14 117
55414 [기타] 란제리룩 베리굿 세형 팬지 07.14 53
55413 혼탕을 간 김영권 피터팬 07.14 100
55412 물 기계에 놀란 핀란드 사람들 홍주 07.14 15
55411 [에이핑크] 냥이 하영이 지유다 07.14 95
55410 해병대식 인종차별&패드립 슈가팡 07.14 109
55409 [블랙핑크] 타이트한 티입은 제니3 두온 07.14 49
55408 [트와이스] 끼부리는 정연 소이다 07.14 106
55407 [트와이스] 사나 임팩트 있는 컴백 마시멜루 07.14 81
55406 한혜진이 말하는 남편 봄이 07.14 112
55405 [트와이스] 왓이즈럽 섹시버전에 도전한 미나 임팩트 07.14 45
55404 [러블리즈] 딱 잡아주는 예인이 캔디슈 07.14 87
55403 [프로듀스48] 프듀48 클로즈업 김민주 안유진 최예나 4글자 07.14 84
55402 [구구단] 샘이나 강미나 초코초키 07.14 114
55401 편의점 최저시급 절대 못 줘요 몽벨 07.14 28
55400 [트와이스] 오사카 꿀주먹 사나 슈가팡 07.14 109
55399 타블로의 조언 시크릿 07.14 12
55398 이순재가 가장 아낀다는 후배 연기자 원이얌 07.14 18
55397 [트와이스] 정연이랑 눈싸움2 레이첼로 07.14 71
55396 픽미 가사가 기분 나빠 스위티 07.14 88
55395 진짜 실전 근육 향수 07.14 24
55394 [트와이스] 사나 따라하는 쯔위 지효 봄이 07.13 111
55393 [트와이스] 킬링파트 맡은 지효 설단지향 07.13 79
55392 [프로미스9] 노지선 감출수없는 미드2 영웅아 07.13 15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