혐) 이게 집행유예라는데...

세시봉 0 700 2017.04.18 17:30
혐)이게 집행유예란다


  1. 14일 오후 2시 50분경 용인 언남동 ○○ 어린이집 하원차량에 타려고 정문을 나오다가 유치원에 주차시켜 놓은 어떤 학부모 차량이 뒤로 밀리는 바람에 사고가 났다. 
  2. 어린이집에서 전화를 받은 시간은 3시 3분인데 전화 내용은 딸이 사고가 날 뻔 했는데 하원차량 선생님이 저희 딸을 몸으로 막아 아무 이상도 없다, 다만 너무 놀래 입술이 파래지고 얼굴이 하얘지고 해서 119 불러 병원으로 가겠다고 했다.
  3. 별 일 아닌 줄 알고 아내랑 병원으로 이동하는데 3시 27분경 구급대원한테 전화가 왔다. 따님이 많이 안 좋으니 빨리 오시라고.
  4. 3시 33분 도착해 응급실에 가보니 딸이 구급차 이동 중 병원 도착 30초 전에 심정지가 와서 중환자실에서 심폐소생술을 하고 있었다. 
  5. 대략 1시간쯤 흘렀을 쯤 아이가 끝내 사망했다.
  6. 차량 블랙박스를 확인해보니 하원차량 교사가 아이를 몸으로 막는 모습은 찾아볼 수 없더라.
  7. 119 신고도 지나가던 시민이 먼저 했고 교사들은 7분이 지나 했다.
  8. 구급차 도착했을 당시 딸 아이 제쳐두고 몸으로 막았다던 교사가 먼저 응급처치를 받았다는 목격자들의 증언도 있다.
  9. 교사들의 거짓말 때문에 딸을 손도 제대로 써보지 못하고 보낸 것이 분통이 터진다. 
  10. 더 화가 나는 것은 아이의 생명이 위급한 상황인데 교사들은전화 통화와 카톡을 통해 "외상은 없고 놀란 것 같다"는 말만 되풀이했고 지금도 반성의 기미 없이 핑계만 대고 있다는 것이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2169 시간을 낭비하게 해주지 해밀 04.20 62
22168 원피스 그랜드라인에 해적이 많은 이유 향수 04.20 29
22167 자위하다 친누나에게 들켜버린 디씨인.만화갤 새우깡 04.20 18
22166 4중 추돌사고의 이유 여우비 04.20 115
22165 평창 올림픽 메달 실물 금사빠 04.20 43
22164 3040들이 기억하는 추억의 라면 TOP 10 밸런타인 04.20 37
22163 김세정의 말빨 샴푸린스 04.20 78
22162 축의금 왜 적게 냈냐고 물어보는 친구 바람구름 04.20 73
22161 우울증과 불안증 임팩트 04.20 48
22160 아이유 패션보소 싸이렌 04.20 43
22159 한국축구 유망주 중에 가장 성공한 선수 소이다 04.20 106
22158 (후방) 과감한 시스루 카라 04.20 56
22157 전설의 일본 길거리 여고생 인터뷰녀 몽환서유 04.20 32
22156 치킨 베스트 홍주 04.20 18
22155 솔빈의 첫 영화 경험 잴루죠아 04.20 44
22154 예쁜분들 보고 잠시 쉬어가는시간 밸런타인 04.20 36
22153 스시 원이얌 04.20 20
22152 이름 독특한 리포터 가론 04.20 62
22151 우리형 연기력 레전드 슈가팡 04.20 110
22150 크리스탈 오열연기 소르다 04.20 110
22149 현역가서 의외인 연예인 甲 밀크밀키 04.20 115
22148 워킹맘에겐 남편도 짐이다 슈크림슈 04.20 79
22147 크보...헤드샷 작렬 혜경엄마 04.20 12
22146 기분좋아지는 당근 수확 베리 04.20 117
22145 유라 7대 짤 도치 04.20 43
22144 추성훈의 전단지 돌리기 전략 영각 04.20 59
22143 리니지 정모 현장 핫바디 04.20 51
22142 바보같아 보이는게 제일 예쁜 모모링 가희꽃 04.20 16
22141 지하철 남녀 차이 두온 04.20 55
22140 나혼자산다 김연경 중국친구 클라스 두온 04.20 50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
유부클럽 중년나라 아밤 김마담 불챗
미스미스터 러브투나잇