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자 박근혜 기자 간담회에서 한말

곤지암 0 41 2018.05.16 23:10
9ea5c4e55e9162f4ba5cf1379a37fd11.jpg


"모든게 정상으로 바로잡혀 보람찬 새해 되길"


"국민께도 미안한 생각으로 무거운 마음으로 지내고 있다"



 "방송을 보면 너무나 많은 왜곡, 허위를 남발해 걷잡을 수 없게 됐다"



 "최 씨는 몇십 년 된 지인이다. 그렇다고 지인이 모든 것을 다 한다는 것은 있을 수 없지 않나"





"대통령으로서 철학과 소신을 갖고 국정을 운영해 왔다"며 "복지·외교·안보·경제 등은 참모들과 의논하면서 저 나름대로  더 정교하게 좋은 생각이나  아이디어를 얻게 됐다"




"외교·안보 부분 등은 계속해서 발전시켜와 지금의 틀을 갖춰왔다"며 "생각하고 뿌리내리게 하고, 마지막까지 '좋은 마무리를 해야지' 생각하다가 이런 일 맞게 됐다"




"어느 나라서 대통령 병·치료 일일이 리스트 만드냐"




"주사도 의료진이 알아서 처방한 것…이상한 약 안 써"




 '문화예술계 블랙리스트' 의혹과 관련해 "저는 전혀 모르는 일"




"대통령부터 모든 사람은 자기의 사적 영역이 있다"며 "일일이 무슨 약을 먹었다고 알리고  까발려서 하는 것은 민망하기 그지없다. 그런 것으로 국가에 손해를 끼친 일은 한 번도 없다"




"순방 때는 특히 시차적응과 피로 때문에 영양주사를 맞을 수도 있는데 그걸 큰 죄나 지은 것처럼 하면 대통령이 움직일 수 있는 공간이 어디 있냐"며 "주사도 의료진이 알아서 처방한 것이지  무슨 약이 들어갔는지 알 수가 없다. 저는 그렇게 이상한 약을 썼다고 생각하지 않는다"




"공모나 누구 봐주기 위해 한 일 손톱만큼도 없다"

"삼성물산-제일모직 합병결정은 국가의 올바른 정책적 판단"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0121 현명한 고3 학생 레이첼로 14:30 71
30120 책을 빨리 읽은 이유 스위티 14:20 88
30119 옛날 서울 지하철 1호선 몽벨 14:10 28
30118 1조 8천억 짜리 복권 실사 새우깡 14:00 11
30117 간지나는 눈싸움 총 세라코코 13:55 73
30116 어금니 그새끼 근황 월향리샤 13:50 82
30115 스카이 캐슬 실제 촬영지 용인 라센트라 피터팬 13:35 98
30114 배터리 다 떨어진 댕댕이 불가사리 01.19 25
30113 음주운전 국회의원의 패기 두온 01.19 48
30112 남자는 군대가도 인센티브 없어 여우비 01.19 97
30111 움직이는 밤하늘 사진 코코샤넬 01.19 72
30110 프로 34년차 축구선수 나리 01.17 53
30109 보너스 동작 영웅아 01.17 15
30108 유재석 인성..ㄷㄷㄷ 존고 01.17 32
30107 이제 47살 된 이모 배래 01.17 55
30106 [트와이스] 미나 애교 흰여울 01.17 100
30105 요건 몰랐지 향수 01.16 25
30104 물 다 흘리네 두온 01.16 49
30103 휴게소 통감자 미리내 01.16 105
30102 [우주소녀] 흰색 블라우스 은서 원이얌 01.16 18
30101 군인 이름 레전드 4글자 01.16 84
30100 공대 내 성차별 노굿 01.16 55
30099 이이유 전설의 뭉게구름 가랑잎 01.16 97
30098 주문진 오징어 나예 01.16 50
30097 시베리아 횡단열차 요금표 스위키 01.15 91
30096 과징금 112억 맞은 자동차 회사 근황 소르다 01.15 109
30095 한 유트버의 먹방 수입 공개 임팩트 01.15 47
30094 안전의 대명사 볼보? 러블리 01.15 46
30093 신기한 조각상 너구리 01.15 112
30092 추락 위험 나봄 01.15 53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