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성, 축구협회 유스전략본부장 사임

너구리 0 112 02.09 22:55

박지성이 대한축구협회 유스전략본부장직에서 물러난다. 대한축구협회 제공

박지성(38)이 대한축구협회 유스전략본부장직에서 1년 만에 물러난다.

축구협회 사정에 밝은 관계자에 따르면 박지성은 최근 본부장직을 사임하겠다는 뜻을 밝혀왔다. 축구협회는 몇 차례 만류했지만 박지성 의사를 존중하기로 했다. 축구협회는 곧 적지 않은 폭의 조직 개편을 할 예정인데 이 시기에 맞춰 공식 발표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

박지성은 자신의 사임으로 인한 업무 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해 인수인계 보고서를 충실히 작성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그는 자신이 만든 JS파운데이션 이사장, 친정 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의 앰버서더, 아시아축구연맹(AFC) 사회공헌분과위원, 국제축구평의회(IFAB) 자문위원 등으로 활동 중이다. 앞으로도 영국 런던에서 머물며 계속해서 행정가 준비를 할 계획이다.

박지성은 지난 해 11월 한국 유소년 축구 장기발전 계획을 수립할 유스전략본부장에 깜짝 선임됐다. 당시 축구협회는 국가대표 부진과 거스 히딩크 감독 영입설을 둘러싼 논란 등으로 팬들의 비난을 한 몸에 받고 있었다. 정몽규 축구협회장은 개혁을 약속했고 기존 집행부 핵심 임원을 물갈이하고 ‘젊은 피’를 수혈하며 박지성을 영입했다.

2014년 은퇴 후 지도자가 아닌 행정가의 길을 걷고 있던 박지성은 그 전에도 여러 차례 축구협회로부터 일해 달라는 제안을 받았지만 이르다고 생각해 거절했다. 그러나 지난 해 말에는 축구협회의 ‘삼고초려’를 뿌리치지 못했다. 박지성은 “한국 축구 상황이 너무 안 좋아 바라만 보는 게 무책임하다고 느꼈다. 다른 분야도 아니고 유소년 분야라 허락했다”고 설명했다. 그는 선수 시절부터 유소년 육성에 큰 관심을 가졌다. 2010년 자신의 이름을 딴 유소년 축구센터를 건립했고 이듬해부터 꾸준히 유소년 대회를 개최해 왔다.

정몽규 축구협회장과 이야기를 나누는 박지성(오른쪽). 대한축구협회 제공

지난 1년 동안 박지성은 런던에 있을 때면 유스전략본부 실무자 등과 수시로 이메일을 주고받았고 한국에 들어올 때면 사무실이 있는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로 직접 출근해 회의를 주재하며 업무를 챙겼다.

축구협회 유스전략본부 관계자는 “직원들도 처음엔 (박 본부장이) 이름만 걸어놓는 게 아닐까 걱정했다. 그러나 박 본부장에겐 확실한 철학이 있었고 좋은 아이디어도 많았다. 파주에 올 때면 직원들과 2~3시간씩 허심탄회하게 회의한 적도 많다”고 전했다.

박지성은 JS파운데이션이 주최하는 재능학생후원금 전달 행사에 참석하기 위해 조만간 귀국한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2809 드디어 미쳐버린 클리앙 백상아리 08.19 20
32808 [아이즈원] 초딩처럼 싸우는 예나와 사쿠라 가랑잎 08.19 96
32807 [아이즈원] 문제적남자 혜원 사쿠라 채원 은비 유진 바니쉬 08.19 86
32806 [프로미스9] 리허설 땡땡이원피스 나경이 코코샤넬 08.19 72
32805 흔한 디씨인의 금주 선언 가론 08.19 61
32804 해병대 간 샤이니 민호 근황 파이널 08.19 4
32803 [트와이스] 스타로드 사나 모모 [102mb] 지유다 08.18 94
32802 무도멤버들 와이프 모임 월향별린 08.18 78
32801 20190814 현재 태풍위치 명심보감 08.18 21
32800 [트와이스] 잠이 덜깬 미나 금사빠 08.18 40
32799 침착맨을 유일하게 열받게 만들 수 있는것 바닐라 08.18 117
32798 고려대 칭찬방 잴루죠아 08.18 41
32797 불법 주차된 트레일러로 인한 사망사고 신세계 08.18 29
32796 중소기업 생산직 시험문제 임팩트 08.18 44
32795 동대문 엽떡 칼로리 미니쮸 08.18 91
32794 전범기 달고 한국에서 경주에 참가한 레이싱팀 세라코코 08.18 73
32793 나 기초수급자인데 부자친구집에서 저녁먹고 충격먹음 러블리 08.18 43
32792 경차가 마차 후방 추돌한 사고 아프로디테 08.18 36
32791 몰카혐의 김성준 앵커 과거 방송 현자의돌 08.18 16
32790 하반신 마비 25세 청년 배래 08.18 55
32789 [트와이스] 정연이가 엉덩이 터치하자 실룩실룩하는 미나 세라코코 08.18 73
32788 TCL, 인폴딩 폴더블 스마트폰 샘플 공개 고슴도치 08.18 37
32787 조무사라는 호칭 쓰지마라 샤워 08.18 23
32786 태조왕건 이상한점 향수 08.18 24
32785 [아는형님] 정준하가 말하는 무한도전의 부담감 밀크밀키 08.18 113
32784 젠갤 예언...젠지의 뻔한 경기패턴 하이디 08.18 103
32783 꼬치전문점에서 성추행 꽃향리샘 08.18 62
32782 안마방에 대해 설명하는 유튜버 블루그린 08.18 67
32781 외국인 연예인중에 한국어패치甲 단향초아 08.18 65
32780 울면서 기도하는 아내 도치 08.18 41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