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희정측 증인(김씨 이후 수행비서) 증언내용

정아 0 19 07.12 03:00

​"김지은, 안희정과 격의 없이 대화…주변서 깜짝 놀라"





김씨 후임, 安측 증인 출석…"수행 마지막날 '울면 안되나요' 발언"

(서울=연합뉴스) 김지헌 기자 = 안희정 전 충남지사를 성폭력 혐의로 고소한 김지은 전 충남도 정무비서와 안 전 지사 사이에 평소 남들보다 더 친밀한 대화가 오갔다는 증언이 나왔다.

AAzUjIu.img?h=203&w=500&m=6&q=60&o=f&l=f

11일 서울서부지법 형사합의11부(조병구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안 전 지사의 제4회 공판기일에는 김 씨 후임 수행비서였던 어모 씨가 피고인 측 증인으로 나와 "김 씨는 저나 운행비서(운전담당)가 안 전 지사를 대하는 것보다 (안 전 지사를) 더 격의 없이 대했다"고 주장했다.

어 씨는 변호인 측 신문에서 "올해 1, 2월께 충남 홍성의 한 고깃집에서 안 전 지사와 비서실 전원이 저녁을 먹을 때였다. 당시 안 전 지사가 김 씨와 이야기하다가 뭔가 놀리신 듯했는데 김 씨가 '아, 지사님 그런 거 아니에요. 지사님이 뭘 알아요' 하는 식으로 대거리했다"고 전했다.

이어 "옆 테이블에서 고기를 굽다가 깜짝 놀라 눈이 휘둥그레져서 고개를 들어보니 앞에 있던 다른 비서도 놀란 표정으로 저와 눈이 마주쳤다"고 말했다.

어 씨는 또 지난해 11월 술자리에서 김 씨가 안 전 지사에게 술을 더 달라고 한 것, 김 씨가 수행 비서로 일하는 마지막 날 관용차 안에서 안 전 지사에게 울면서 "전임 수행비서도 그만둘 때 울었는데 저도 울면 안 되나요"라고 말했다고 증언했다.

안 전 지사 쪽은 어 씨에 대한 신문을 통해 안 전 지사와 김 씨가 평소에 친밀한 사이였다는 기존 주장을 것으로 풀이된다.


어 씨는 김 씨가 수행비서로 발탁된 경위와 관련해 "김 씨 전임자는 도청 공무원들에 대한 갑질 등 문제를 일으켰다"며 "김 씨 발탁은 (역시 여성 수행 비서를 뒀던) 문재인 대통령을 벤치마킹한 것이라고 들었다. 김 씨는 성실하고 겸손해서 그런 일(갑질)이 없을 거라고 본 것"이라는 주장을 폈다.

검찰은 반대신문에서 "야간엔 안 전 지사 휴대전화의 착신을 수행비서 휴대전화로 전환해둔다. 사실상 24시간 근무 아니냐"며 수행비서 업무의 어려움과 수직적 분위기를 입증하는 데 초점을 맞췄다.

어 씨는 "저는 오후 11시 이후에는 제가 자야 하니까 착신전환된 전화가 와도 안 받았다. 제가 안 받아야 상대도 전화를 안 할 것 아니냐"고 말했다. 이때 방청석 일부에서 웃음이 터져 나왔고, 시종 굳은 표정이던 안 전 지사도 손으로 얼굴을 가린 채 눈가에 주름을 지어 보였다.

안 전 지사 측은 이날 어 씨 증인신문이 끝난 뒤 휴정 시간을 이용해 지난 9일 제3회 공판에 검찰 측 증인으로 출석했던 안 전 지사 경선캠프 자원봉사자 출신 구모 씨를 모해위증 혐의로 서울서부지검에 고소했다.

안 전 지사 측은 구 씨 증언 가운데 "안 전 지사가 언론사 간부에게 전화해 이 사건과 관련된 취재를 막으려고 했다"는 내용을 허위라고 주장하고 있다.

재판부는 이날 재판 시작 전에 구 씨에 대한 고소가 이뤄질 것이라는 소식을 접하고 "자극적 얘기와 윤리적 비난이 나오면서 추가적 장외공방까지 생긴다"며 "법적 공방은 인정돼야겠지만, 법리적 쟁점이 중심이었으면 한다"고 양측에 당부했다.


​고소당한 구씨 위증혐의 밝혀지면 안희정쪽으로 무게추가 크게 기울듯 한데...?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8945 [트와이스] 눈으로 말해요 지효2 유혹 07.18 28
18944 [레드벨벳] 모여있는 팬들이 신기한 데뷔 3주차 아이린,슬기 가을소년 07.18 7
18943 [모모랜드] 뮤뱅 연우 가론 07.18 63
18942 [모모랜드] 더쇼 M 낸시 연우 밀크밀키 07.18 114
18941 [프리스틴] 검은팬츠 프리스틴V 은우 정아 07.17 20
18940 게임 이름 한글화 슈크림슈 07.17 78
18939 여자팬이 많은 배우 영웅아 07.17 16
18938 [기타] 엘리스 소희 안무대기중 단향초아 07.17 63
18937 [트와이스] 정말 많이 태운 지효 흰여울 07.16 102
18936 [트와이스] 모모 참교육하는 지효 가론 07.16 62
18935 방송 중 밝혀진 출생의 비밀 스위키 07.16 90
18934 이태원랜드 여탕 금사빠 07.16 41
18933 일본 쥬라기 월드 카페 메뉴 바닐랑 07.16 92
18932 K리그 프리킥 수준 가온담 07.16 94
18931 [구구단] 과즙 강미나 바닐라 07.16 119
18930 갑질하는 유명 대기업 맥주회사 꽃향리샘 07.16 64
18929 [트와이스] 출근하는 무지개 모모3 가온담 07.16 94
18928 [트와이스] 사나의 테크닉 불가사리 07.13 31
18927 [기타] 다혜 레깅스 요가4 도치 07.13 41
18926 [모모랜드] 순백의 연우 싸이렌 07.13 33
18925 [우주소녀] 시구하러간 루다 여우비 07.12 98
18924 [기타] 앨범 자켓 촬영 중인 강민경2 노굿 07.12 57
18923 메호대전 하다가 이혼 가론 07.12 64
18922 배달 어플 리뷰 레전드 슈크림슈 07.12 78
18921 미스터 선샤인 하늘소라 07.12 70
18920 [기타] 발꼼지락 효성 스위키 07.12 92
18919 [블랙핑크] 양갈래 제니 + 오프숄더 지수 싸이렌 07.12 32
18918 [트와이스] 섹시 모르는 쯔위 미니쮸 07.12 93
18917 렉카충이 또....... 선샘 07.12 59
18916 엄마 건강하게 오래오래 사세요! 냐옹이 07.12 114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