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년간 노예생활을 했던 한 청년의 이야기

뽀송이 0 92 05.15 23:20

01.png

함께 자랐던 두남매. 그중 남동생에게는 지적장애가 있었음 

 

02.png

동생이 22살이 되던 1993년 어느날 엄마와 같이 집에가려고 버스를 타러갔던 남동생 

 

03.png

그러나 날이 저물어도 둘은 집에오질않았음 

 

04.png

그날 그대로 사라진 엄마와 아들 

 

05.png

엄마도 남동생과같은 지적장애였음 

 

06.png

아버지와 누나는 서둘러 실종신고를 하였지만

결국 몇년지나서 두사람 다 실종선고를 받게되었음.

그동안에 아버지는 돌아가시고 누나만 남아 남동생과 엄마를 찾고있었음 

25년이 지났음 

 

07.png

그러다가 한달전 다시한번 유전자를 등록하고 경찰에 실종 접수를 했는데 놀랍게도 동생을 찾게된것임  

 

08.png

믿기지않았다는 누나 

 

09.png

발견당시 남동생의 모습. 전남 고흥의 한 농가에서 일을하던중이었음 

 

10.png

온몸에 먼지가 묻어있었음 

 

11.png

몸에보이는 여러 폭행흔적과 상처들 

 

12.png

의사들은 폭행의 흔적이 맞다고함.

구체적인 시기를 특정할수없지만 맞은상처임이 확실하다는 의사들 

 

13.png

남동생의 이름은 박영준 

 

14.png

그러나 호적에는 한성수라는 이름으로 되어있음 

 

15.png

15년간 농가의 창고에서 생활해왔다는 박영준씨 

 

16.png

그가 살던 창고 

 

17.png

18.png

이농가에서 15년을 일한 박영준씨 

 

19.png

20.png

이농가의 주인은 지금 박영준씨 폭행혐의로 교도소에 가있음.

그의 아내만 남은상황 

 

21.png

22.png

23.png

우리는 없는 호적도 만들어줬고 자식같이 돌봤다고 말하는 농장주의 아내 

 

24.png

실종선고로 호적이 없었기때문에 호적을 새로만들어 장애인으로 등록해야 연금을 받을수있음 

 

25.png

그러나 그렇게 장애인으로 등록해서 받은 장애연금도 농장주가 받아 다써버림 

 

26.png

15년간 돈도 한푼 안주고 노예처럼 일시킨 농장주 가족 

 

27.png

가끔 말안들을때는 쇠파이프로 몇대 때림 

 

28.png

온몸에 난 상처가 그걸 증명해주지만 아니라고 발뺌하는 농장주의 아내 

 

29.png

30.png

31.png

어디에서 영준씨를 데려왔냐고하니까 친정엄마가 일꾼으로 쓰라고 데려왔다는 농장주의 아내

영준씨를 데려온 그곳은 바로 

 

32.png

염전노예로 유명한 바로 "그 동네" 

 

33.png

그 동네에 가자 영준씨에게 아는척하는 동네주민들 

 

34.png

영준씨는 이곳에와서 첫번째로 바닷일을 하면서 살았음

물론 돈은 못받았음

 

35.png

36.png

37.png

돈을 주고 사람을 사고팔던 사람들 

 

38.png

39.png

주민들도 대부분 이사실을 알고있었지만 원한을 살까봐 누구하나 신고하는이가 없었음 

 

40.png

그렇게 두집안에서 25년간 일했던 영준씨 

 

41.png

42.png

43.png

하루아침에 아내와 아들을 잃어버린 아버지는 애타게 둘을 찾다가 결국 세상을 떠나심 

 

44.png

45.png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9561 어제자, 그리즈만에게 있었던 비하인드스토리 소르다 13:40 107
19560 이근호 고속도로에서 차량 접촉사고 당해 노굿 02:40 54
19559 심석희, 코치에게 발과 주먹으로 수십차례 폭행 당해 파이널 05.24 5
19558 모하메드 살라와 데얀 로브렌의 극딜 QnA 천루연지 05.24 82
19557 페미 묻은 고등학교 교과서 유혹 05.24 40
19556 BBC 방송 월드컵 티저 하늘소라 05.24 80
19555 강남역 노점상 근황이라요 지유다 05.24 94
19554 논란중인 jtbc자막 혜경엄마 05.24 11
19553 아베 근황 여우비 05.24 102
19552 음성전문가 배명진 교수의 정유라 추정여성 음성분석 마골피 05.24 8
19551 웹툰 불법 업로드 사이트 검거 꽃가람 05.24 99
19550 프로야구 선수 성폭행 의혹 논란 4글자 05.24 83
19549 배명진 교수 찾아간 피디수첩 가론 05.24 61
19548 나경원 비서관 사건 사자소학 05.24 23
19547 간호조무사의 위엄 마시멜루 05.24 81
19546 배명진 교수의 소리분석 영상을 본 다른 전문가 잴루죠아 05.24 42
19545 스피드스케이팅 이승훈, 문체부 감사결과 후배폭행 정황 고슴도치 05.24 37
19544 카메라맨이 제일 바쁨 향수 05.24 24
19543 램파드 골장면 ㄷㄷ 파이널 05.24 4
19542 KTX, 어느 공무원 향수 05.23 25
19541 광주폭행 가해자들 알고보니 조폭 노굿 05.23 57
19540 다음시즌 시메오네 갱단에 합류 할 새로운 코치 아프로디테 05.23 36
19539 현재 인성갑 양의지 상황 캔디슈 05.23 98
19538 현재 고교야구 최대 유망주라 불리는 선수 나리 05.23 53
19537 교촌치킨의 착한 배달비 천재토끼 05.23 47
19536 육군 대령, 소령이 여하사들과 불륜 ㄷㄷ 하이디 05.23 108
19535 현재 홍대 몰카 사건 언론 근황 릴리소다 05.23 74
19534 빠따발언 공식사과하는 김남일 초코초키 05.23 114
19533 승우 : 킁카킁카 영각 05.23 57
19532 현재 신태용 감독의 솔직한 심정 해밀 05.23 59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