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무살 청년이 죽기 전 마지막으로 한 일

스위티 0 144 2018.10.13 23:00

1.jpeg

요리사를 꿈꾸던 선웅군은 올해 제주한라대학교 호텔조리과에 입학한 뒤

아버지 부담을 덜겠다며 야간 아르바이트에 뛰어들었습니다.

선웅군의 긴 하루는 새벽 3시가 넘어야 마무리 되곤 했습니다.

매일매일을 소중한 순간들로 꼭꼭 눌러 담아왔죠.

선웅군이 사고를 당했던 3일, 제주의 새벽은 꽤 서늘했습니다.

이날도 오전 3시경 하루 일과를 마친 그는 지친 몸을 이끌고 집을 향해 걷고 있었습니다.

그러다 도움이 필요한 할머니를 만났습니다.

할머니가 끄는 수레 바퀴가 도로 틈에 빠졌는지 도통 움직일 생각을 하지 않는 듯 보였습니다.

선웅군은 수레 바퀴를 빼기 시작했습니다. 그리곤 직접 수레를 밀며 할머니를 안내했죠.


2.jpeg

이후 할머니와 함께 횡단보도를 건너다 그를 미처 발견하지 못한 차량에 치이고 말았습니다.

순식간에 벌어진 교통사고 탓에 새벽의 고요함은 산산조각이 났습니다.

곧장 제주시내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뇌사’라는 청천벽력 같은 판정이 내려졌습니다.

머리 쪽을 심하게 다쳤다고 했습니다. 

비보를 접한 가족들은 침통해하면서도, 이내 결정하기 어려웠을 말을 꺼냈습니다.

장기조직기증을 하겠답니다. 

 

사실 선웅군 가족에게는 한 차례 비슷한 아픔이 있었습니다.

선웅군이 6살이던 시절, 어머니가 집 욕실에서 넘어져 뇌진탕을 당한 겁니다.

어머니는 3년 간 식물인간 상태로 투병하다 2007년 숨을 거뒀습니다.

그래서 일까요, 가족들은 선웅군 상태가 당시 어머니보다 심각하다는 사실을

단박에 알 수 있었습니다.

얼마 못가 이승과 작별하리란 것도 직감했고요. 

 

때문에 가족들은 선웅군을 또 다른 모습으로 세상에 남기기로 했습니다.

그의 마지막을 숭고하게 기릴 방법으로 장기조직기증을 택했습니다.

그는 7명에게 값진 새 인생을 선물한 뒤 9일, 하늘의 별이 되었습니다.


3.jpeg

그렇지만요, 선웅군은 다른 이의 심장이 되어 올해도 포근한 첫눈을 맞을 겁니다.

내년에는 또 다른 이의 눈이 되어 노랗게 피어날 개나리를 보겠지요.

그렇게 영원히 우리 곁에서 크고 작은 울림이 되길 바랍니다. 

 

故 김선웅(19)군의 명복을 빕니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7408 중국 : 한국은 판단 잘해라 , 사드 때 처럼 판단 잘못하지 마라 천재토끼 06:00 42
27407 메시 1,2호골 나봄 05:40 50
27406 성형 전문의가 말하는 성형의 진실 소휴인 05:20 95
27405 보는사람이 불편한 웨일즈 국대 사진 판타스틱 04:40 35
27404 린가드, 베실바의 뭔가 잘못된 소개팅 몽환서유 04:20 27
27403 창조 끝내기 안타 맞은 롯데 정아 04:00 19
27402 중국의 한국 호감도 과거 적국이었던 인도보다 낮아 슈가팡 03:20 108
27401 요새 취직하는 방법 곤지암 02:20 17
27400 비디오머그에서 대놓고 FC코리아 깠네 향수 06.15 24
27399 엘지는 중국과의 관계를 공고히 한다 싸이렌 06.15 31
27398 앙리가 말하는 빅클럽에서의 부담감 새우깡 06.15 12
27397 한서희, YG 저격 논란 회사 비밀 몇 개나 숨겨줬는데... 가희꽃 06.15 14
27396 천재 바이올리니스트 유진박 근황 월향별린 06.15 78
27395 이천수가 벤투한테 보내는 영상편지 체리핑크 06.15 64
27394 롯데녀 ㅋㅋㅋㅋ+인스타 글올리심 바니쉬 06.15 86
27393 미성년자 술판매 개정 근황 밸런타인 06.15 33
27392 레알 마드리드 데뷔골 넣어버리는 아자르 베리 06.15 115
27391 고유정 사건 페이즈 2 돌입 정아 06.15 19
27390 전소미 "완벽하지 않아서 무대 준비 못했다" 도치 06.15 39
27389 U20 월드컵 거의 확정된 득점왕 슈가팡 06.14 108
27388 최홍만 1라운드 KO 틴트 06.14 30
27387 영국 오지랖의 끝 핫바디 06.14 46
27386 어제 새로 업데이트 된 롯데 짤방 월향별린 06.14 78
27385 이강인이 가장 선호하는 포지션 희야사랑 06.14 6
27384 강정호 복귀전 홈런 세라코코 06.14 73
27383 한국 엄원상 추가골 = var 후 옵사취소 핫바디 06.14 46
27382 이강인 어시스트와 판박이인 마라도나 석이짱 06.14 11
27381 세네갈전 한준희 해설 : VAR 만세!!!!!!! 소휴인 06.14 95
27380 한국 인질구출 작전 미흡 사례 천재토끼 06.14 42
27379 베트남 전쟁 당시 한국군의 성폭행 있었다 외교부 공식 인정 아는형님 06.14 10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