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퇴식도 없이 소리소문 없이 사라진 국내 선수

세린유화 0 91 2018.11.11 14:00

1.jpg

소리소문 없이 은퇴한 선수는 이 분임.

 

김정우

2010 남아공월드컵 16강 수훈갑

1982년생.

현재는 비공식적으로은퇴.

 

주 포지션은

CM, CDM, CAM, ST

 

2.jpg

박용호, 이천수, 김남일, 최태욱 등을 배출한 인천의 부평고 출신임.

졸업 이후, 고려대 진학.

1년 선배인 이천수와 단짝.

둘은 부평고-고려대-울산현대로 똑같은 커리어를 시작함.

 

u23올림픽대표에서 좋은 활약 펼치며. 

고대 중퇴하고 03년도 울산에 입단.

김정남 감독이 주포지션이었던 공미에서 중미, 수미로 보직을 변경시켰지만.

34경기 출장하며 리그준우승을 이끌고, 바로 국대로 콜업됨.

 

이후, 나고야램퍼스 성남일화 전북 등을 거치며

리그 탑급 플레이어로 성장함.

 

나고야에서는 공격형미드필더로 돌아가 맹활약했고.

2년계약 마치고 위건행이 유력했으나.

영국까지 갔다가 다시 돌아옴.

정확하게 결렬된 이유는 밝혀지지 않았지만.

무릎쪽 부상이라는 얘기도 있고, 갑자기 구단에서 거절했다는 얘기도 있음.

1년후 조원희가 위건 감.

 

3.jpg

08~09 성남으로 K리그복귀

이때는 다시 3선으로 내려가 주축 선수로 맹활약.

 

그리고 사람들이 가장 기억 많이하는 대회가

2010남아공 월드컵

 

08~09 성남으로 K리그복귀

이때는 다시 3선으로 내려가 주축 선수로 맹활약.

 

그리고 사람들이 가장 기억 많이하는 대회가

2010남아공 월드컵

 

[남아공월드컵 공식 후원사 캐스트롤은 국제축구연맹(FIFA) 홈페이지를 통해 1일(이하 한국시간) '캐스트롤 인덱스 랭킹(Castrol Index Ranking)'을 선정하며 김정우를 52위에 올렸다. 

김정우는 남아공월드컵 4경기 모두 중앙 미드필더로 풀타임 출전하며 사상 첫 원정 16강 진출에 일조해 총 8.76점을 얻어 52위를 기록했다. 

이는 일본 골키퍼 가와시마 에이지(20위, 9.26)에 이어 아시아 선수 가운데 2번째로 높은 순위다.

'캡틴박' 박지성(8.60)과 '블루 드래곤' 이청용(8.53)이 각각 65위와 71위로 뒤를 이었다.]

 

여기서 메긴 평점 말고도

전반적으로 평점 다 상위랭크였음.

 

사람들이 남아공 이후 월드컵이 2번이나 지났는데, 아직까지 제대로된 기성용 파트너 없냐고 하는 이유가.

김정우때문임.

사실상 이 당시 김정우가 기성용  받쳐줬지만, 더 기량이 좋았기에 가능한일이었음. 

 

호리호리한 몸으로, 거친파울이랑 몸싸움 해가면서 볼커팅하고 간결하게 빌드업 다 해줌.

생긴거랑 다르게 태클도 잘하고 파울 많이 함. 생각보다 거칠음. 활동량도 많고. 

그리고 기회있을때는 득점까지 해줄수 있는 선수.

 

4.gif

 

5.gif

 

6.jpg

남아공 이후 주가 급상승해서.

광저우 아시안게임까지 참가했지만 동메달로 마무리.

 

그리고 제대 이후.

FA로 전북과 3년 45억 계약.

 

2012년이니까 사실 엄천 큰 금액임.

지금k리그 국내 선수 최고 연봉자가 김신욱임(약 15억)

 

기대 한몸에 받고 전북에 갔는데.

갑작스레 시작된 연맹의 연봉공시, 부상, 공개연애 중 결별 등 

악재들이 겹치면서 팀에도 재대로 녹아들지 못함


이후, 팀 동료인 임유환과
팀을 무단이탈해서.
임의탈퇴 당하고.

본인의 요청으로 UAE 1부리그인 알샤르자로 임대감.
13/14시즌 임대 가자마자 리그 베스트11먹음...

7.gif

이후, 바이야스(UAE) BEC테로(태국) 등을 전전하다가

2016년 이후 십자인대부상 당했다는 소식이 들려왔는데.

테로 사이트에서도 어느샌가 사진 사라짐.

 

수소문해보니 비공식적으로 은퇴해서 이미 2년전엔가 한국 돌아왔다고 함.

결혼도 함. 

 

A매치 71경기 6골.

 

보통 70경기 뛰면 은퇴식해주는데,

아무래도 임의탈퇴 당하고 안좋은 모습으로 K리그 떠나서 은퇴식 얘기도 안나온듯.

 

암튼 2010때 임팩트나 K리그 활약이 너무 좋았어서.

2014월드컵까지는 갈줄 알았는데.

정점 찍고 생각보다 커리어가 너무 급하게 망가져서아쉬운 선수.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5986 정우영 골 가랑잎 09:00 96
25985 경찰청장피셜 김상교씨 체포한 경찰들은 형사처벌 대상이 아니다 롤리팝츄 08:40 66
25984 중국축구 근황 영각 08:00 57
25983 공신 강성태가 말하는 안중근 천루연지 07:40 81
25982 포르투갈 다닐루 원더골 잴루죠아 05:40 41
25981 어제자 초등학교앞 칼싸움 소예 05:20 47
25980 허들넘기 유혹 04:20 26
25979 호날두 햄스트링 부상 (vs 세르비아) 앨리스 04:00 102
25978 원더골이 난무했던 2006년 12월 EPL 천재토끼 01:40 42
25977 새엄마가 의붓딸에게 한 짓 핫바디 01:20 46
25976 여자 컬링팀 근황 시크릿 01:00 12
25975 [U-22] 한국 한찬희 선제골 배래 00:00 55
25974 상대 십자인대를 부숴버리는 축구기술 흰여울 03.26 100
25973 여가부, 성차별 적발시 3년이하 징역 처벌 법안 추진ㅋㅋ 현자의돌 03.26 17
25972 특종을 하고도 손을 털었던 이유 가온담 03.26 93
25971 K3리그에서 나온 골키퍼 골 지유다 03.26 94
25970 성폭행 당할때 느낌 어땠....중요 부위 그려보라는 경찰 고슴도치 03.26 37
25969 일본에서도 극찬받는 인물 할리퀸 03.26 45
25968 제레미 램 버저비터 노굿 03.26 54
25967 재조명되고 있는 9년 전 의문사 월향별린 03.26 78
25966 미세먼지 관측 항공기로 중국발 미세먼지 증거 잡는다 소르다 03.26 107
25965 박진성 시인 정정보도 청구중 격은 황당한 사연 앨리스 03.26 102
25964 헬스장 스테로이드 근황 천루연지 03.26 82
25963 검찰, 김은경 전 환경부 장관 구속영장 청구 천루연지 03.25 81
25962 김상교씨가 역삼지구대에서 들은 말 소예 03.25 47
25961 충격적인 중국 짝품화장품 슈가팡 03.25 108
25960 아이고 지동원 너구리 03.25 110
25959 메시 플레이 (vs 베네수엘라) 희야사랑 03.25 6
25958 그것이 알고싶다 다음주 예고 세린유화 03.25 77
25957 메갈들이 은폐하려고 발악 중인 글 천루연지 03.25 81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