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자연 사건 목격자 윤지오씨 현재 심경글 전문

영웅아 0 17 03.16 11:40
1.png

 

◇ 이하 윤지오 글 전문.

 

사람이 먼저다. 

 

제 시선에서 바라본 대한민국은 아직은 권력과 재력이 먼저인 슬픈 사회네요.

 

범죄의 범위를 무엇은 크고 무엇은 작다 규정지을 수 없고 모든 범죄는 반드시 규명 되어져야합니다. 하지만 유독 언니의 사건이 오를때마다 비이상적으로 유독 자극적인 보도가 세상 밖으로 쏟아져 나오는것을 매번 보면서도 용기를 낼 수밖에 없었고 저 한사람으로 인하여 그동안의 사회가 일순간 바뀌어지긴 어렵겠지만 민들레씨앗처럼 사회의 변화가 조금씩 생겨나길 소망합니다.

 

외면하는 연예인 종사자들을 보면서 그들이 무섭고 두렵고 함부로 나설 수 없다는것을 스스로도 알고있지만 마음이 하루에 수도없이 무너져내립니다.

 

좋은 소식을 처음 말씀드리자면 매일 홀로 짐을 싸고 몰래 거처를 이동하였는데 오늘부터 여성가족부에서 지원해주신 숙소에서 머무를 수 있게되었습니다. 모든것이 여러분의 관심 덕분이기에 다시 한번 감사의 말씀을 올립니다. 

 

또 오후에 2시간가량의 검찰조사에 임하였고 처음으로 포토라인이라는곳에 서서 기자분들께서 요청하시는 질문들에 대한 답을 드렸습니다.

 

신변보호는 아직까지도 이루어지고있지 않아 제 자신 스스로를 보호할 수 있는 방법을 모색중에 촬영을 24시간하여 자료를 넘겨드리고 촬영해주시는 팀과 늘 동행하고있습니다.

 

현재로서는 달라진 정황들입니다.

 

안전에 대해 우려해주시고 걱정해주시는 분들을 위해서 하루에 한번씩 보고하는 형태로 라이브 방송도 짧은시간 진행하려합니다.

 

앞으로는 좋은 소식만 전해드리고 싶은 마음입니다.

 

사실을 규명하고자하는 모든 분들이 계시기에 오늘 하루도 살아가고있습니다. 늘 건승하시는 삶을 사시길 기도드리겠습니다.

 

https://entertain.naver.com/ranking/read?oid=468&aid=0000482936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6901 오늘자 이승우 도움 장면 스위티 14:20 88
26900 음주측정 거부녀 몽환서유 14:00 27
26899 일본 괴물복서 오늘자 근황 가희꽃 12:40 13
26898 금녀의 벽을 깬 중랑구 소방서장 탄생 새우깡 12:00 11
26897 로드FC 한일전 - 소방관 vs 하야시 타모츠 소방관 승 소루셀 11:40 92
26896 경찰 드디어 인정ㄷㄷ 롤리팝츄 11:20 66
26895 박항서가 말하는 승부조작을 알게 되고 난 이후의 감정 도치 09:20 39
26894 버스 파업이슈 단번에 이해하기 선샘 08:20 56
26893 남양 소비자 고소 단향초아 08:00 63
26892 오늘자 우레이 골 슈가팡 07:00 108
26891 대마도 일부가게의 한국인 출입금지 다소르 06:40 85
26890 권아솔vs만수르 베리 05:40 115
26889 석현준 골 (vs 보르도) 밀크밀키 05:20 113
26888 난리나버린 파키스탄 코코샤넬 05:00 72
26887 대한민국에선 오직 여경만이 가능한 일 할리퀸 04:20 45
26886 체대 컨닝 클라스 시크릿 04:00 12
26885 논개가 일본에서 섹스의 신으로 날조 둔갑된 사연 슈크림슈 05.19 76
26884 집에 티비 없는데 kbs 수신료 내고 있는 사람들 해지 방법 베리 05.19 115
26883 한 눈에 보는 지상파 3사 여경 보도 사이다 05.19 106
26882 1750만원에 중고차를 산 여성 초코초키 05.19 114
26881 목줄없는 대형견 피하려다 무릎장애인 된 사건판결 꽃가람 05.19 99
26880 1등석에서 직관하다 쫓겨나는 마스코트 홍주 05.19 14
26879 작년 서울의 신입경찰 중 40%가 여경 나리 05.19 53
26878 광화문 논란.....독일기자 경악 하이디 05.19 103
26877 강남에서 트럭지나가는게 불편하셨던분 너구리 05.19 110
26876 남자랑 처음으로 손 잡은 썰 월향리샤 05.19 82
26875 인스타에 자살 할까 말까 투표 올렸던 소녀 여우비 05.19 97
26874 저번주 김의성이 신고한다고 한 이후 MBC주차장 캔디슈 05.19 87
26873 인천 추락사 중학생의 마지막 78분 레이첼로 05.19 71
26872 또 대구에서 대형참사 날뻔 명심보감 05.19 22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