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아소 다로 부총리 근황

하이디 0 110 09.15 11:00

 

9일, 아소 다로 부총리가 어느 고등학교의 정치부 수업에 강연나가서

'젊은이가 정치에 관심이 없는 것은 나쁜 것이 아니다. 일본에서 평화롭게 살고 있다는 증거이기 때문이다'라며,

'아프가니스탄 같은 전쟁 중인 곳은 살아남기 위해 정치에 관심을 가져야만 하나,

정치에 관심이 없더라도 평화롭게 살 수 있는 나라가 훨씬 낫다' 라고 발언.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3107 유럽 코로나 2차 대유행 시작 천루연지 13:00 81
33106 동국대 여학생 신발에 정액 투척 시크릿 12:47 12
33105 K-성폭행 근황 나리 12:00 53
33104 중국 쇼미에서 조선족이 한국문화를 중국 조선족 문화라고 랩함 미리내 11:47 104
33103 마트에서 장보는 인천 형제의 CCTV 모습 팬지 11:00 52
33102 G식백과 김성희 저격사건 소송결과 과정의 진짜 식겁한 장면 판타스틱 10:47 35
33101 사이버펑크 2077 3인칭 공식 지원 예정 사이다 10:00 106
33100 토트넘 가레스 베일 영입 흰여울 09:47 100
33099 토트넘 신구장을 둘러보는 가레스 베일 no.9 꽃가람 09:00 99
33098 토트넘TV-가레스 베일 오피셜 인터뷰 자막버젼 소예 08:47 47
33097 지금 쿠팡이 죤나 무서운 이유 미리내 09.20 105
33096 지구 ㅈ됐다!!!! 냐옹이 09.20 113
33095 배심원이 더 관대 ...성범죄에 악용되는 국민참여재판 블루그린 09.20 66
33094 코로나 우한 연구소 발원 주장한 옌리멍 근황 하이디 09.20 104
33093 집주인을 상습 성폭행으로 허위 신고한 사람의 처벌은 어느정도일까? 노굿 09.20 55
33092 주호민 검열 발언 바닐랑 09.20 91
33091 악플러 고소했더니 악플러에게 피해자 주소 보내는 법원 존고 09.20 33
33090 서울에서 3월에서 8월까지의 폐업한 가게들 가론 09.20 62
33089 또 다시 테러 당한 장동민 홍주 09.20 15
33088 조두순, 미성년자 성적 욕구 여전…안산시민 불안 백상아리 09.20 21
33087 용산 바가지에 당할 수 없다, RTX 3080 유통사 직판 근황 설단지향 09.20 80
33086 첼시전 패배후 토트넘 팀미팅 마시멜루 09.20 81
33085 퍼디난드가 옛동료들한테 물어본 올타임 top3 잴루죠아 09.20 42
33084 한준희 해설위원이 생각하는 올시즌 이강인 코코샤넬 09.20 73
33083 테니스볼 맞은 볼걸 샤워 09.18 24
33082 최근 엔비디아 황회장 명언 하이디 09.18 104
33081 UFC 파이터 최두호 선수 근황 세린유화 09.18 79
33080 황인범 미친 어시 ㄷㄷㄷ 바닐랑 09.18 91
33079 황인범 골장면 레이첼로 09.18 72
33078 앞으로 보이스피싱이 점점 사라지게 될 예정 슈크레 09.18 110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