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사람이 노량진에서 3개월 산 후기

시크릿 0 218 2018.04.15 21:20

1.jpg

나는 지방 사람임

예전부터 노량진에 대한 환상이 있었음

밥 먹으면서 책 보는 건 기본이고 길거리에서도 한 손엔 두꺼운 법전 들고 다니며 법조항 술술 읊으며 다니는 공부도사들만 있을 거라는 그런 환상

 

아버지가 노량진 갔다오셨는데 무언가 꿈을 쫓아 노력하는 젊은이들의 열정이 느껴진다더라

대학도 휴학했고 토익이랑 어학공부할 요량으로 노량진 입성함

입성한지 일주일만에 아버지 말씀은 개소리라는 걸 알게 되었음

 

2.jpg

1.

충분한 돈이 있다면 노량진 가서 모텔 피방 당구장 술집 중 하나 해라

절대 망할 일 없음ㅋㅋ

 

노량진에 있는 거의 모든 독서실은 당구장or피시방과 붙어있음

독서실 끊으면 피방 이용권 주는 곳도 있음

 

 

2.

사람들 자체가 예민함

독서실 끊고 첫 날 공부 열심히 하고 다음 날 와보니 책상에 쪽지가 주렁주렁 달려있음

내심 기대하며 내용 확인했는데

가방/필통 지퍼는 밖에서 열고 들어와주세요/실내에서 물 마시는 거 자제해주세요/글씨 쓸 때 살살 써주세요 등등 이었음

솔직히 너무 예민하다 생각했음 나름 조심한다고 했는데 저런 쪽지 받으니 약간 어이가 없었음

 

3.jpg

3.

물가가 싸다?

편의점은 똑같고 ok마트 같은 데 가면 싼 데 싼 이유가 있음

유통기한 얼마 안남은 것들임 콜라같은 경우는 업소용 적혀있을 건데 안팔려서 가져온 걸로 알고 있음

 

 

4.

ㅅㅅ 전나 많이함 ㄹㅇ 동거/반동거도 전나 많음

동트고 나가보면 자취방에서 슬슬 기어나오는 커플들 많다

남자 ㅍㅎㅌㅊ 여자 ㅍㅅㅌㅊ 조합이 많다

 

첫 달 고시원 살았는데 신음소리 때문에 잠을 못자서 자취로 옮겼는데

거기서도 신음소리 때문에 잠을 못 잠

독서실에도 무슨 스터디 구한다고 쪽지 붙어있는데 그거 다 섹터디임

 

 

5.

술 전나 마심 새벽 4-5시까지 고성방가하는 게 들림

가끔씩 술집 앞에서 골뱅이 된 여자들 몇 보이는데

그 날은 아마 공무원 시험친 날or결과 발표난 날

 

4.jpg

6.

여자들 아디다스 레깅스 많이 입고 다님 유니폼인 줄 알았음

 

 

7.

순시 준비 중인 걸로 추측되는 수험생들

동작경찰서 앞에서 경례하고 감

 

 

8.

길거리 음식 먹지 마셈

처음에 컵밥이런 거 많이 먹었는데 내가 장이 예민해서 그런가

그냥 밤은 폭풍설사 예약임

내가 봤을 때 진리의 식당은 포마토에 간식은 와플 커피

 

5.jpg

9.

노량진은 유흥거리도 너무 많고 거주하는 사람들이 또래라

한 번 망가지면 헤어나올 수 없는 곳이다 개미지옥같은

시험 준비할 목적으로 간다면 차라리 신림으로 가라

나도 6개월 정도 머무르려 했는데 절반인 3개월만에 나왔다

노량진은 공부할 곳이 아니야 자기 스스로 끝없이 시험하는 인내와 고내의 수험생활을 보내고 싶음 가라

  

 

10.

나는 노량진에서 ㅅㅅ 못해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5677 선 넘은 몰카의 최후 현자의돌 2021.03.06 3990
45676 간지나는 자동차 헤드라이트 블루그린 2021.03.06 1075
45675 타짜 타이틀 작업 비화 슈가팡 2021.03.06 1251
45674 처형당하기 직전 웃는 사형수 시크릿 2021.03.06 2879
45673 어느 회사의 자율복장 근황 몽벨 2021.03.06 1977
45672 전문가가 알려주는 돼지고기를 맛있게 먹는 방법 명심보감 2021.03.06 1253
45671 강남 월세 72만원 옥탑방 라푼젤 2021.03.06 1802
45670 친구들끼리 여행 갈 때 특이점 원이얌 2021.03.06 882
45669 미국 토크쇼의 화끈한 가족팔이 개그 금사빠 2021.03.06 705
45668 줄리엔 강이 한국에 오고 싶었던 이유 마골피 2021.03.06 1375
45667 댓글 읽고 충격 동공지진 여자아이돌 새우깡 2021.03.06 1425
45666 암 걸렸다는 친구연락 받은 안영미 미니쮸 2021.03.06 1131
45665 피겨선수가 갑작스럽게 무속인의 길을 걷게 된 이유 원이얌 2021.03.06 760
45664 故 종현, 5년전 SNS 재조명... 샤이니 멤버들이 꿈 이뤄 너구리 2021.03.06 1025
45663 일본의 상식녀 샤워 2021.03.06 1346
45662 17살 김혜수 현자의돌 2021.03.06 955
45661 나연 투어 출발 샴푸 2021.03.06 525
45660 힝구 권은비 개랑 2021.03.05 665
45659 찌릿붕 트와이스 미나 샴푸린스 2021.03.05 617
45658 집중하는 카리나 4글자 2021.03.05 1412
45657 해맑 서지수 원이얌 2021.03.05 450
45656 정예인 옆모습 세라코코 2021.03.05 624
45655 햄토리 강혜원 봄이 2021.03.05 483
45654 약올리는 김민주 도치 2021.03.05 601
45653 빵 터진 민주 은비 하늘소라 2021.03.05 458
45652 젓가락 뜯는 안유진 가을소년 2021.03.05 561
45651 미주 눈웃음 세린유화 2021.03.05 514
45650 막내 배 터치하다 걸린 리더 세린유화 2021.03.05 589
45649 눈물참는 사나 금사빠 2021.03.05 609
45648 살이 많이 쪘다는 정은지 가온담 2021.03.05 1012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