틀니가 틀따라닥닥 딱딱딱

마골피 0 30 07.09 15:05
이재오 "4대강, 한 점 비리·부패 의혹 없다…정치보복"

AAzDQAf.img?h=370&w=270&m=6&q=60&o=f&l=f 

© 제공: NewsIs Co. 【서울=뉴시스】 추상철 기자 =이재오 자유한국당 상임고문. 2018.05.23. [email protected]  

【서울=뉴시스】 유자비 기자 = 친이계 좌장이었던 이재오 자유한국당 상임고문은 6일 이명박 전 대통령의 4대강 사업 책임을 못 박은 감사원 감사 결과에 대해 "대통령이 원체 전문적 지식을 갖고 있었기 때문에 큰 사업을 진행해도 한 점의 소위 비리라든지 그런 부패 의혹이 없었지 않나"라며 정치 보복을 거듭 주장했다.

이 전 대통령 재임 당시 4대강 전도사로 불렸던 이 고문은 이날 오전 YTN라디오 '김호성의 출발 새아침'에 출연해 '대통령이 4대강 관련 사안들을 세부적으로 직접 챙겼느냐'는 질문에 "대통령이 일일이 토목공사의 공정까지 다 알고 이미 진행했기 때문에 대통령으로서 공약사업을 지키는 데 있어 아주 잘한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박근혜 정권 때 (감사를) 3번이나 했고 문재인 정권 들어서자마자 했다. 이명박 정권에 대한 흠집내기 또는 담당자인 이명박 대통령에 대한 정치보복 이외에는 해석할 길이 없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4대강 감사를 하려면 예산을 착복했다, 횡령했다, 4대강 업자들과 담합해서 돈을 빼돌렸다, 돈을 얻어먹었다 등을 감사하는 게 맞는데 이런 건 한 점 의혹도 없다"며 "4대강 자체를 가지고 '강물이 어떻다' 등 되지도 않은 소리를 자꾸 하니까 정치보복이라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또 이 고문은 "4대강 하느냐, 마느냐 할 때 부산에서 서울까지 680㎞를 자전거로 탐사했다"며 "강을 보면서 4대강을 해야겠다, 강을 저렇게 둬서는 안 되겠다는 확신이 섰기 때문에 주장했다. 그래서 아마 4대강 전도사라고 하는데 저로는 아주 명예스러운 네임(이름)"이라고 강조했다.



​애시당초 치수를 통하여 가뭄이나 홍수를 피해없이 대처하고 수질을 더욱더 깨끗하게 만들겠답시고 시작한 사업인데 전혀 실효성이 없으니 당연히 이부분에 대해 문제를 삼는거지

뭐가 잘못된건지 지금 뭐가 문제인지 현실감각이 없어도 너무 없는듯

늙었으면 죽어야된다는말은 이런양반들때문에 나오는 모양이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6004 층간소음 복수 아이템 가론 00:55 62
16003 수능 최초만점자 비법 공개 바람구름 00:45 68
16002 미국의 스타트업 근황 앨리스 00:35 104
16001 대구 아파트 정문 길막 사건 가희꽃 00:30 14
16000 자전거 묘기 1인칭 시점 롤리팝츄 00:10 67
15999 아이폰XS 나오고 유투브 근황 천재토끼 11.18 44
15998 남직원 다 짜르겠다는 싸장님 하늘소라 11.18 70
15997 대형 서빙 실수 캔디슈 11.18 89
15996 프링글스 훼손 핫바디 11.18 47
15995 덕 중의 덕은 양덕 천재토끼 11.18 43
15994 900억짜리 그림 도치 11.18 41
15993 피지컬 엄청났던 씨름 선수 러블리 11.18 44
15992 잠자는 여자를 영웅아 11.17 26
15991 이비인후과 샴푸 11.16 41
15990 [트와이스] 운전면허를 따고 싶은 쯔위 꽃가람 11.16 101
15989 일본 얼짱 축구선수 꽃향리샘 11.16 66
15988 [여자친구] 탄탄한 신비 세시봉 11.16 36
15987 은근히 남자가 여자보다 잘하는거 원이얌 11.16 22
15986 수박의 달인 바닐랑 11.16 90
15985 논산 여교사 상대 학생 인터뷰 냐옹이 11.16 116
15984 개집왕 해외진출 임팩트 11.16 45
15983 한국어로 인해서 세상으로 나올 수 있었던 에티오피아 소녀 잴루죠아 11.16 42
15982 마네킹 찰지게 때리기 샴푸린스 11.16 75
15981 헬스장 근처에도 안 가본 근육질 싸이렌 11.15 33
15980 수박 껍질까는 기계 선샘 11.15 56
15979 [EXID] 끈나시 exid 정화 시크릿 11.15 15
15978 아침 드라마를 챙겨보는 이유 바람구름 11.15 68
15977 현대차 파업 예고 샴푸린스 11.15 75
15976 카카오 먹여살리는 장남 틴트 11.15 31
15975 편의점 수입맥주를 알아보자 해밀 11.15 58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