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프로축구 대전 코치 입건.. 고종수 감독도 피의자 전환 방침

바닐랑 0 92 03.15 21:05
고종수 대전 감독.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경찰이 신인선수 선발 과정에서 채점표를 조작한 의혹으로 수사를 받고 있던 프로축구 K리그2(2부 리그) 대전시티즌 코치 A씨를 입건했다. 경찰은 참고인 신분으로 조사 받던 고종수(41) 감독 등을 조만간 같은 혐의로 피의자 전환해 수사하겠단 방침이다. 대전 구단 관계자는 “선수선발 과정에서 금전거래나 청탁은 없었던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며 “검찰 수사까지 남아있는 만큼 충분히 소명할 것”이라고 밝혔다.

대전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신인선수 선발 과정에서 채점표를 조작한 혐의(업무방해)로 대전 코치 A씨를 최근 불구속 입건했다고 14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선수 선발 과정에서 채점에 참여한 인사들을 조만간 추가 입건해 수사할 예정으로, 피의자 전환 대상자 가운덴 지난해부터 대전 사령탑을 맡고 있는 고종수 감독도 포함됐다고 한다. 경찰은 최근 구단을 떠난 김호(75) 전 대전 사장도 참고인으로 불러 조사할 방침이다.

경찰 관계자는 “지금까지 8명 정도를 참고인 신분으로 조사했다. 업무방해 혐의 적용에 대해선 어느 정도 판단이 이뤄진 상황”이라며 “채첨자 가운데 일부를 피의자 전환해 추가 조사한 뒤 검찰에 송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에 대해 대전 관계자는 “공개테스트는 팀의 이익을 위해 실시한 것”이라면서 “부정청탁이 있었다면 공개테스트를 거치지 않았을 텐데 부정청탁 시비에 휘말린 건 아쉬운 대목”이라고 전했다.

대전 구단은 지난해 12월 신인선수 공개테스트를 통해 선발한 최종 선발후보선수 가운데 일부의 점수표가 조작됐다는 의혹에 대해 지난달 22일부터 경찰 수사를 받고 있다. 대전시는 앞서 자체 조사를 벌여 실제로 점수가 고쳐진 사실을 확인했지만, 선발 위원이 평가 과정에서 수정한 것인지 그 이후에 고쳤는지 등을 면밀히 따져보기 위해 지난달 경찰에 수사를 의뢰했다. 대전은 이번 시즌 2연승을 달리며 광주에 이어 K리그2 2위를 달리고 있다. 대전은 김호 사장 퇴진으로 새 사장 선임을 준비 중이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8739 뜻밖의 이벤트 꽃가람 05.24 100
58738 치킨을 혼자 먹어야 하는 이유 봄이 05.24 112
58737 의원님 사퇴하세요 나리 05.24 54
58736 웹디자이너가 야근하는 이유 뽀송이 05.24 85
58735 [러블리즈] 대만공연 대기실 러블리즈 세라코코 05.24 73
58734 미스트롯 우승자가 부모님한테 미안한 이유 고슴도치 05.24 37
58733 ??? : 나 터미널에서 알바하는데 백인이 왔어 너구리 05.24 110
58732 황제를 위한 1088첩상 파이널 05.24 5
58731 [아이즈원] 첨이라 떨리는 혜원 예나 + 채연 베리 05.24 115
58730 [트와이스] JYP에 재직중인 조쯔위 팀장님 임팩트 05.24 44
58729 미국드라마에 나온 세계 최고의 숫자 초코초키 05.24 114
58728 여자들이 미워하는 여자 가론 05.24 61
58727 대중화 되려면 아직은 먼 이야기 잴루죠아 05.24 41
58726 명수옹에게 거짓말 탐지기가 소용없는 이유 금사빠 05.24 40
58725 특이점이 온 무협 소설 월향별린 05.24 78
58724 도로 위의 음유시인 정아 05.24 19
58723 135만원짜리 데스크탑 희야사랑 05.24 6
58722 아직도 댓글로 싸우고 있는 게시물 ㄷㄷ 원이얌 05.24 18
58721 fps 못하는 사람 특징.jpg 나예 05.24 49
58720 [트와이스] 귀여운 구구즈 쯔위 채영 가온리카 05.24 75
58719 후쿠시마 수산물이 또 하늘소라 05.23 69
58718 고대 로마 상스러운 욕설 수준 바닐라 05.23 117
58717 헬리오시티를 뛰어넘을 국내 최대 아파트 단지 판타스틱 05.23 35
58716 [배우] (1) 비키니 입고 수영하시는 오윤아 누님 ㅗㅜㅑ 롤리팝츄 05.23 67
58715 오덕 본진 일본을 털어먹은 한국인 영웅아 05.23 15
58714 중국 관영매체의 정신승리 해밀 05.23 58
58713 재평가되는 로이킴&정준영 꽃미남 브로맨스 촬영당시 대화 존고 05.23 32
58712 흥민이는 보복할때 감정이 너무 섞였음 ㅇㅇ 세시봉 05.23 34
58711 아빠가 사업을 안 물려주는 이유 세린유화 05.23 77
58710 공권력 조롱하는 승리 흰여울 05.23 100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