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르팅CP 선수단은 50명의 서포터들에게 습격을 당함.

배래 0 83 05.16 22:40

1.jpg

2.jpg

3.jpg

스포르팅이 리그 막경기 마리티무 원정 패배로 챔스권 진입에 실패해 (이겼으면 챔스)

분노한 스포르팅의 서포터들은 오늘 스포르팅 훈련장을 습격함.

파트리시우, 윌리엄, 바타글리아, 아쿠냐, 도스트, 코치진들이 습격을 받았고 그 과정에서 도스트가 다침.

스포르팅 회장이 뒤늦게 현장에 도착했으나 선수단은 회장과의 대화를 거부함.

(안그래도 회장과 선수단 사이에 불화가 있던 상황) 

서포터에게 습격받은 아르헨티나 선수들인 아쿠냐, 바타글리아는 팀을 떠나길 원함.

 

4.gif

쑥대밭이 된 라커룸. 

 

5.gif

얼굴을 가리고 이동 중인 50명의 서포터들. 

 

도스트 " 선수들 모두는 겁에 질렸고, 그 위협은 진짜였으며 나는 현재 텅 비어있는 느낌입니다. "

선수들 여름떄 많이 이적할 수도...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