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피드 클라이밍, 일반인과 선수의 차이

릴리소다 0 88 10.23 12:00

3종목이 다음 올림픽부터 정식 채택됐음.

이중에서 '스피드 종목'은 나머지와는 다르게, 축구처럼 경기장 규격이 어디서나 동일함.

오로지 빨리 오르는 걸로 승부.


제일 왼쪽은 일반 클라이밍 경력 3년 넘은 일반인이고, 옆에 2명은 스피드 클라이밍 국가대표 선수들.

 

참고로 한국 기록은 5.825초.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3744 우리나라 길거리 폭행 롤리팝츄 12:00 66
33743 아이와 교사의 급식에 수상한 액체를 넣은 교사 꽃향리샘 11:47 62
33742 사망여우 sbs 저격 바닐랑 11:00 90
33741 화염속 주민 구한 청년의 민간 사다리차 유혹 10:47 26
33740 투신자살녀 막아선 시민들 릴리소다 10:00 70
33739 67kg 역도선수의 팔 해밀 09:47 58
33738 엔비디아 3060Ti 399달러 확정 아프로디테 09:00 36
33737 페이커 이상혁 선수가 KBS 아침마당 영상을 본다면? 마시멜루 08:47 80
33736 아무도 중국을 편들지 않는 네가지 이유 백상아리 12.02 21
33735 수도권에 있는 쓰레기는 어디로 가는가? 샤워 12.02 24
33734 인천 지하철 홍보물 소르다 12.02 108
33733 부천 명품 아파트 주민들 노굿 12.02 55
33732 킥보드 규제완화 시행 10일 앞두고 부랴부랴 고슴도치 12.02 38
33731 길에서 세금 걷기 초코초키 12.02 115
33730 야식으로 시킨 족발 반찬에서 살아있는 쥐가? 소휴인 12.02 96
33729 술 취한 여대생 끌고가려는 60대 스위티 12.02 91
33728 CNN이 단독 입수한 중국 코로나 데이터 문건 폭로됨 백상아리 12.02 21
33727 위안부의 진상을 알리기 위해 만들어진 게임 출시 슈가팡 12.02 110
33726 창던지기 선출 투구폼 ㄷㄷ 신세계 12.02 31
33725 일본 진출 예정인 한국 여자 프로레슬러 해밀 12.02 59
33724 무서운 흑인 작가의 주장 홍주 12.01 19
33723 배달 서비스 시작한 스타벅스 첫날부터 대박 월향리샤 12.01 84
33722 영아사체 냉장고에 2년 동안 방치한 40대 여성 조사중 체리핑크 12.01 72
33721 쓰레기 대란 백상아리 12.01 32
33720 부산, 72시간 3단계로 격상… 수능까지 코로나 봉쇄 각오 하이디 12.01 108
33719 사실상 버려진 세대 설단지향 12.01 87
33718 양준혁의 은퇴에 도움을 준 김광현 천재토끼 12.01 45
33717 마라도나 줘패는 태권축구 해명하는 허정무와 그 사진을 본 마라도나 세라코코 12.01 74
33716 시진핑 비판 학자 생방송 중 강제 연행 레전드 꽃향리샘 11.30 63
33715 겨울 굴값 작년의 두배 뛴 이유 희야사랑 11.30 8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