핼러윈…사흘간 방역수칙 위반 1천289명 적발

미니쮸 0 103 08.02 22:40

위드코로나' 앞두고 이태원에만 17만명 몰려




핼러윈을 낀 지난 주말 전국에서 1천여 명이 방역 수칙 위반으로 적발됐다.

1일 경찰청에 따르면 금요일이었던 지난달 29일부터 일요일이었던 31일까지 전국에서 감염병예방법, 식품위생법, 음악산업법 위반 등으로 총 101건에 걸쳐 1천289명이 적발됐다.

일별로는 토요일이었던 지난달 30일에 47건 630명으로 가장 많았고 일요일인 31일에 20건 259명, 금요일이었던 29일에 34건 400명 순이었다.

서울에서는 지난 30일 강남 소재 한 음식점에서 DJ 박스와 무대 등을 설치하고 무허가 클럽으로 운영하던 업주와 손님 등 234명이 단속망에 걸렸다.

같은 날 송파구의 한 음식점에서도 유흥종사자 10명을 고용한 후 예약 손님을 대상으로 영업했다가 51명이 적발됐다.

서울뿐만 아니라 부산에서도 경찰 375명과 지방자치단체 25명이 합동으로 유흥시설 등 555곳을 점검한 결과 감염병예방법 위반 등으로 23건 195명이 단속됐다.

지난 주말 가장 인파가 몰린 곳은 역시 이태원이었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 29일에는 4만명, 30일에는 8만명, 31일에는 5만명가량이 이태원에 운집했다.

사람들은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 게임' 등 캐릭터들을 코스프레하고, 말까지 타고 거리에 등장하는 등 '위드 코로나'를 앞두고 핼러윈을 즐겼지만 일각에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확산을 부추길 것이라는 우려도 일었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68509 한국인의 피부색 고슴도치 08.18 40
68508 요소수 사려는 행렬 개랑 08.18 60
68507 살 찌니까 감튀는 싫어 소르다 08.18 109
68506 순규 단 한장 홍주 08.18 15
68505  입소 때 황의찬이 착용한 시계 가시 08.18 61
68504 월드스타가 된 이정재 영웅아 08.18 17
68503 드라마 지리산 폭망 예언하신 분 사자소학 08.18 23
68502 사우스 코리아를 몰랐던 스시 앵커 마시멜루 08.18 81
68501  여자도 속인 여장남자 설단지향 08.18 79
68500 민경이의 취향 미니쮸 08.18 91
68499 낭만적인 바가지 샴푸 08.18 38
68498 러시아의 요구 두온 08.18 48
68497 의외로 빌라에서 하면 안되는 행동 현자의돌 08.18 16
68496 일본 국립공원 대참사 마골피 08.18 8
68495 요즘 카페 규칙 아는형님 08.13 16
68494 휴대폰 24시간 허용 시범 운영 블루그린 08.13 75
68493 아니나 다를까 여기저기서 튀어나오는 정규직 요구 신세계 08.13 40
68492 인간의 현실을 모르는 방구석 남혐 여혐 특징 단향초아 08.13 68
68491 흑형들과 크리스탈 월향별린 08.13 84
68490 어떤 헬스장 안내문 꽃가람 08.13 107
68489 미국에서 억만장자세 논의가 나오는 이유 새우깡 08.13 14
68488 민간이 자체 운영하는 방역패스 고슴도치 08.13 40
68487 대만독립분자 블랙리스트 작성 너구리 08.13 113
68486 어린시절 받았던 팬 서비스 때문에 할리퀸 08.13 56
68485 방시혁 근황 몽환서유 08.13 31
68484 백수 인생 하루 패턴. 다소르 08.13 88
68483 남자답게 가스라이팅 소예 08.11 59
68482 말 바꾸는 새언니 백상아리 08.10 25
68481 관세청 근무태만 징계 바람구름 08.10 74
68480 사투리에 진심인 도시 밸런타인 08.10 41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