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대 고양이 된 백두산 호랑이

사이다 0 214 2018.07.26 00:20

1.jpeg

흔히 호랑이라고 하면

우리는 이렇게 용맹하고 멋진 호랑이를 떠올린다.

 

하지만 세상의 모든 호랑이가 이렇게 생긴 건 아니다.

2017년 2월 초순

호랑이가 찍힌 사진 한 장이 중국 인터넷에서 화제가 되었다.

 

2.jpeg

무섭고 사나운 호랑이는 온데간데 없고

살찐 고양이가 되어 바닥에 누워있다.

 

당시 네티즌들은 이 사진을 보고

마침 춘절(중국의 정월)인데 너무 많이 먹어서 저렇게 됐나?

라는 반응을 보였다.

 

3.jpeg

일반적으로 <아무르 호랑이>

한국에서는 <백두산 호랑이>

라고 불리는 시베리아 호랑이는 고양잇과 최대의 육식 동물로 알려져 있다.

러시아 동부 밀림지대와 중국, 북한에서 서식하며

수컷은 최대 2.5미터 무게 300kg에 달한다.

원래라면 무서운 야생의 사냥꾼이어야 하지만...

 

4.jpeg

지금 이모양 이꼴로는 도저히

먹잇감 사냥이 불가능해보인다.

오히려 동글동글한 살찐 모습이 귀엽게 느껴질 뿐이다.

 

5.jpeg

이 호랑이들이 촬영된 곳은

중국 흑룡강성 하얼빈 시에 있는 시베리아 타이거 파크(동북호림원)이다.

 

면적 144만 평방미터가 넘는 자연보호구역으로

세계 최대의 시베리아 호랑이 인공사육기지라고 불린다.

 

집중적인 보전노력이 결실을 맺어

2016년에는 90마리 이상의 새끼 호랑이가 출생하였으며

현재 5백 마리가 넘는 시베리아호랑이들이 사육되고 있다.

 

위에서 본 것처럼 이렇게 살이 쪄있으면 건강에 문제가 되진 않을지 우려되지만

동북호림원 측에서는

 

“시베리아 호랑이는 가혹한 겨울을 이겨내기 위해 살이 두꺼워지고

무더운 혹서기가 되면 다시 훌쭉해지는 습성이 있어요”

 

라고 설명한다.

하지만 이 사진을 바라보는 동물보호단체 측은 크게 반발하고 있다.

 

6.jpeg

영국 동물보호단체 <본프리 기금>의 윌 트레버스 씨는 이렇게 말했다.

 

내가 봤을 때 이건 살이 쪘니 귀여우니는 별로 중요하지 않다.

이 시베리아 호랑이들은 병들어 있다.

부적절하고 부자연스러운 식사. 그리고 운동부족의 결과로 보인다.

 

이렇게 말한 데에는 이유가 있다.

동북호림원에서는 100마리가 넘는 호랑이가 자유롭게 방목되어 있는데

일반인들이 버스를 타고 들어와서 견학할 수 있으며

추가요금을 지불하면 먹이도 줄 수 있다.

소고기나 닭고기를 무리속으로 던져주는 것도 가능하기 때문에

손님들에게는 인기폭발이다.

 

7.jpeg

호랑이 입장에서는 힘들게 사냥하지 않아도

마음껏 먹이를 먹을 수 있는 환경이지만

사람에게 의존하지 않으면 살아갈 수 없는 지금의 호랑이는

과연 정말로 행복할까.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5677 선 넘은 몰카의 최후 현자의돌 03.06 1321
45676 간지나는 자동차 헤드라이트 블루그린 03.06 428
45675 타짜 타이틀 작업 비화 슈가팡 03.06 519
45674 처형당하기 직전 웃는 사형수 시크릿 03.06 882
45673 어느 회사의 자율복장 근황 몽벨 03.06 656
45672 전문가가 알려주는 돼지고기를 맛있게 먹는 방법 명심보감 03.06 467
45671 강남 월세 72만원 옥탑방 라푼젤 03.06 686
45670 친구들끼리 여행 갈 때 특이점 원이얌 03.06 343
45669 미국 토크쇼의 화끈한 가족팔이 개그 금사빠 03.06 289
45668 줄리엔 강이 한국에 오고 싶었던 이유 마골피 03.06 473
45667 댓글 읽고 충격 동공지진 여자아이돌 새우깡 03.06 443
45666 암 걸렸다는 친구연락 받은 안영미 미니쮸 03.06 468
45665 피겨선수가 갑작스럽게 무속인의 길을 걷게 된 이유 원이얌 03.06 293
45664 故 종현, 5년전 SNS 재조명... 샤이니 멤버들이 꿈 이뤄 너구리 03.06 431
45663 일본의 상식녀 샤워 03.06 488
45662 17살 김혜수 현자의돌 03.06 338
45661 나연 투어 출발 샴푸 03.06 246
45660 힝구 권은비 개랑 03.05 273
45659 찌릿붕 트와이스 미나 샴푸린스 03.05 286
45658 집중하는 카리나 4글자 03.05 404
45657 해맑 서지수 원이얌 03.05 224
45656 정예인 옆모습 세라코코 03.05 287
45655 햄토리 강혜원 봄이 03.05 269
45654 약올리는 김민주 도치 03.05 262
45653 빵 터진 민주 은비 하늘소라 03.05 240
45652 젓가락 뜯는 안유진 가을소년 03.05 232
45651 미주 눈웃음 세린유화 03.05 239
45650 막내 배 터치하다 걸린 리더 세린유화 03.05 261
45649 눈물참는 사나 금사빠 03.05 238
45648 살이 많이 쪘다는 정은지 가온담 03.05 369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